조인배 사진작가, 남해이야기 엽서 출시

1241

 

‘사진 속 남해이야기’를 보고 싶다면…

조인배 사진작가, 남해이야기 엽서 출시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마음의 눈으로 피사체를 때 묻지 않은 화각으로 촬영하고 싶습니다”.
“열정과 순수함이 느껴지는 진솔한 사진을 담고 싶습니다”.

현재 사진 속 남해이야기(http://www.namhaein.com)를 운영하고 있는 사진작가 조인배씨.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그는 초등학교 6학년 때 부모님 곁을 떠나 시작되었던 20여년 동안의 객지생활을 접고 2004년 2월에 고향 남해로 귀향했다.

그에게 객지생활은 어색한 옷을 입은 듯 외롭고 답답했다고 한다.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그러나 고향 남해로 내려와 남해의 자연과 이웃 주민들의 삶을 사진기로 담아 내면서 그 막연한 외로움과 답답함은 점차 사라져 갔다고 회고한다.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카메라를 들고 남해의 구석구석을 누비면서 미쳐 몰랐던 고향 남해가 얼마나 아름다운 섬인지를 깨닫게 되었고, 고향을 지켜온 남해의 어르신들의 삶 또한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를 알게 되었다고 말한다.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그는 남해의 아름다움을 담아내는 사진 속에 최대한 이 땅에 삶을 영위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최대한 함께 담아내려고 지금도 노력하고 있다고 전한다.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단순한 풍경사진을 넘어 사람의 존재를, 자연과 어울려 사라가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아 내려 노력하다보니 그의 작품을 찾는 사람들이 조금씩 늘게 되었다는 것이다.

그의 페이스북 ‘사진 속 남해이야기’에는 현재 약 1073여 점의 작품들이 소개되고 있다.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조인배 사진가는 2012년 여수 세계박람회 기간동안 서상항터미널과 남해유배문확관에서 개인사진전을 열었으며 순천포토클럽 사진전, 남해바래길 사진전 등에 참가했다.

 

/사진 조인배. 저작권있습니다.

 

지금도 로컬 활동보다는 페이스북, 블로그, 인스타그램 등 웹 기반에서 주로 활동하고 있다.
최근에는 모 관광업체에서 엽서로 사진을 엮어 달라는 요청을 받아 사진엽서를 제작했다고 한다.

 

 

조 사진가는 “아직 모자라는 작품들이지만 ‘남해에서 보내는 마음(엽서)’ 등의 테마로 관광업체에서 활용을 원하거나 작품을 원하시는 분은 문의 바란다”고 전했다.

 

조인배 사진가 ‘사진 속 남해이야기’ 사진엽서
(185mm×120mm, 10종 1세트, 10,000원)

 

 

연락처 : 010-9237-3566 (문자로만 가능)
이메일 : sonagi28@nate.com
홈페이지 : www.namhaein.com/

 

 

/남해여행닷컴

글내용 프린트하기
- 추천 -
소네트펜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