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 아름다운 그곳-남해군 남면/서면

2665

 

바다를 배경으로 한 노을감상이 남해여행의 테마라면…

작장-예계-스포츠파크-장항숲-구미숲-평산항-유구-사촌해수욕장-항촌몽돌해변-빛담촌-가천다랭이마을 코스 추천

 

 

보물섬 남해군은 사면이 바다로 둘러싸여 있어 발길 머무는 곳이면 어디서나 노을을 감상하기에 좋은 곳이다.

해질 무렵 바다를 배경으로 한 노을 감상이 남해여행의 테마라면 남해군내에서도 남면지역과 서면지역을 추천 드린다.

 

남해군 서면 서상항의 노을

 

계절별로 해가 뜨고 지는 위치가 상당한 차이가 있지만 이곳 남해군 남면 일대와 서면 일대는 해가 지는 남서 방향에 위치하고 있는데다 탁 터인 바다를 품고 있기 때문에 노을 감상에 최적지다.

 

 

또한 드넓은 바다 저편으로 여수반도가 병풍처럼 넓게 감싸고 있어 망망대해로 내리는 석양과는 달리 바다 너머 서산으로 내려앉는 한국적이며도 서정적인 노을 풍광을 감상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사진작가들이 즐겨 찾는 곳이기도 하다.

 

 

특히 붉은 노을이 바다에 비칠 때는 바다 또한 온통 검붉은 색감으로 변모한다.

자연이 주는 이처럼 경이로운 풍경에 잠시 발길을 멈추고 멍하니 서있노라면 해가 뜨고 해가 지는 자연의 섭리를 느끼게 된다.

그리고 삶에 대한 관조와 집착을 떨쳐버릴 수 있는 겸허한 자세를 배우게 된다.

 

 

굳이 노을에 깊은 상념들을 결부시킬 필요 없이 그저 해질 무렵 바다를 배경으로 한 노을을 보고 싶다면 훌쩍 남해로 떠나자.

‘아름다운 남해의 풍광과 석양’이 여행의 테마라면 서면 작장마을, 예계마을(서면), 스포츠파크(서면), 서상마을(서면), 장항숲(서면 장항마을)을 둘러보자.

 

 

이 길을 따라 서면 장항마을을 넘어 서면 곧바로 이어지는 남해군 남면 일대도 ‘아름다운 남해의 풍광과 석양’이라는 여행의 테마를 충족시키기에 너무나 충분하다.

남해군 남면 구미숲(남면 구미마을), 아난티남해골프장(남해군 상가마을), 평산항(남면 평산마을), 유구마을, 사촌해수욕장(남면 사촌마을), 항촌몽돌해변(남면 항촌마을), 빛담촌(남면 항촌마을), 가천다랭이마을(남면 가천마을) 등이 아름다운 노을을 감상하기에 최적의 장소이다.

 

 

남해군는 크고 작은 섬으로 이루어진 한려수도 최중심 관광지로서 302킬로미터에 달하는 해안선을 자랑한다.

푸른 남해바다와 때 묻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산이 아름다운 조화를 이루는 이곳은 해안마다 작은 항포구가 즐비해 노을을 감상하기에 그만이다.

작은 항포구에 내려서면 어느 각도에서 사진을 찍든 작품이 된다.

 

 

남해의 노을을 감상하는 테마여행을 계획한다면 302킬로미터에 달하는 해안선을 가진 남해로 떠나자.

남해의 노을은 한국적이며 서정적인 정서를 품고 있다.

 

 

 

♣ 관련 여행정보 제공 및 후원 업체

시누스펜션  www.sinuspension.com 

소네트펜션 namhaesonnet.co.kr

오션라운지펜션 oceanlounge.co.kr

 

 

/남해여행닷컴

글내용 프린트하기
- 추천 -
소네트펜션